조진숙 시의원, “200억 투입 비즈니스센터 입주 일방적 불가 통보”
상태바
조진숙 시의원, “200억 투입 비즈니스센터 입주 일방적 불가 통보”
  • 포천일보
  • 승인 2024.05.10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의회 조진숙 의원은 10일 제178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포천시 비즈니스센터 운영 활성화를 위해 5분 자유발언을 진행했다.

조진숙 의원은 “관내 기업에 대한 통합적인 지원체계 확보를 위해 200억을 투입해 지난 8년간 준비하고 올해 개관을 목전에 두고 있지만, 구체적인 운영 로드맵은 고사하고, 4년 전에 입주 희망 의사를 밝혔던 경기신용보증재단,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이해할 수 없는 핑계와 근거로 일방적인 입주 불가 의사를 통보했다.”며 유감을 나타냈다.

이어 “마치 손바닥 뒤집듯 입주 의사를 바꾸는 두 기관의 행태도 유감스럽지만, 집행부도 문제다.”며 “관내 중소기업을 위한 금융, 기술지원, 판로 확대 등 통합적인 지원체계를 갖추겠다던 당초의 운영계획은 다 어디로 가고 도대체 무엇을 위한, 누구를 위한 비즈니스센터냐”며 집행부의 안일하고 무책임한 행정을 질타했다.

조진숙 의원은 사후약방문(死後藥方文)이지만, 지금부터라도 대책을 세워야 한다며 ▲관내 기업에 실효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센터 운영 방안 마련을 위한 조례 제정 ▲외국인지원센터와의 협업 등 관내 기업 구인·구직 연계를 위한 프로그램 구성 ▲기회발전특구 기업 유치를 위한 컨트롤타워 조성 ▲일회성 전시보다는 관내 기업이 생산한 제품을 전시하고 거래가 이뤄질 수 있는 상설 비즈니스 공간 등 활용 방안을 제시하며 부서 간 협력을 통해 활성화 방안을 조속히 마련해 줄 것을 촉구하며 발언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