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천 갈대잎 사료화 추진…포천시, 수입 조사료 폭등 대책 일환
상태바
포천천 갈대잎 사료화 추진…포천시, 수입 조사료 폭등 대책 일환
  • 포천일보
  • 승인 2024.06.17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시장 백영현)는 올해 하반기부터 ‘포천천 부지 활용 조사료자원 사료화사업’을 추진한다.

포천천 부지에 산재된 조사료 자원인 갈대잎을 사료화해 관내 축산 농가에 공급하겠다는 취지다.

시는 이번 사업이 수입 조사료 값 폭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축산농가의 경영비를 절감하고 조사료 생산 체계 구축으로 수입 조사료에 대한 의존도를 낮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하상 정리 작업 ▲농가 미생물 우선 공급 등 절차를 통해 하천 오물 유입으로 인한 사료가치 저하, 가을철 생산 조사료의 단백질 부족 현상 등의 문제를 적극 해소할 방침이다.

포천시 관계자는 “사업을 통해 축산농가의 조사료 자가 생산 체계를 구축하고자 했다. 향후 사업대상지를 확대하고 곤포 사일리지를 생산하는 등 조사료 생산비를 절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